1. 익명게시판의 목적은 좀 더 진솔한 대화를 할 수 있는 공간으로서의 익명의 순기능을 살리기 위함입니다.
2. 냉소, 혐오, 욕설, 비방을 자유롭게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게시판이 아닙니다.
3. '반말', '혐오용어' 사용을 금지하고 '음슴체'를 지양합니다. (대화용으로 쓸 때는 비매너가 됩니다.)
4. 허위사실유포, 명예훼손 등의 소지가 있는 내용은 게시자 본인이 법적 책임을 지게 됩니다.
5. 익명으로 해야 할 이유가 없는 작업 이야기는 작업톡 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특정 분야 질문 게시물은 관리자가 해당 게시판으로 업어갈 수도 있습니다.

여러분들 생각은??

조회 수 2207 추천 수 9 2019-10-29 12:47:03

회사 자기 자리에서 딱딱거리면서 손톱 깍는거 어떻게 생각해요?

개인적으론 집에서 깎고 왔우면 좋겠는데...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전 뭐 그렇게 까지 싫진 않네요.  매일깎는것도 아닐꺼고.

정 그러시면 화장실가서 해달라고 얘기해보면 어떨까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전기면도기로 면도하시는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격어보지 않은일이라 단정짓긴 그렇지만 업무 이외시간에 깍는다면 크게 이상할것 같진않은데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별걸다  남한테 피해가는것도 아닌데 못 마땅하게 보세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같이 쓰는 사무실에서 이런 행동하는게 "남한테 피해가는 것도 아니"라니...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손톱이 튀어서 본인에게 날라가는거 아니면넘기시죠.

그렇게 따지면 옆에서 소리내고 뭘 마시거나 사소로운 행동

하나하나 다 따지게 되죠.

그 사람의 개인 프라이버시도 존중 하시는게 어떨까하는거죠.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다른건 몰라도

님 성격 별로같네요 예민해보임

근데 난 집에서 자르거나 화장실에서 자를듯 태클 ㄴㄴ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이런걸 전문 용어로 '가스라이팅'이라고 합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본인 업무에 피해가 많이 가는게 아니라면 조금은 무신경하게 넘어가보는건 어떨까요

일단 한번 지적하고 나면 서로의 관계가 어색해 질수도 있고요

상대방은 본인이 하던 어떤 행동중에 거슬리는 것이 있었지만 그냥 참고 넘어가고 있었던게 있을수도 있는거고요

사람이란게 99번 받은 호의는 기억못해도 1번의 섭섭함은 잘 잊지 못하는 경향이 있답니다.

그사람을 지금회사에서만 볼수도 있지만 이직하고도 볼수도 있는게 이쪽업계의 특징이죠.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솔직히 별 생각 안듬 ㅇㅇ 그냥 그런갑다 하게 됨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일하는데 갑자기 누군가의 손톱이 날아와서 당황했던 사람으로 말하자면, 각자 손톱은 집에서 깎았으면 합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옆자리에서 머리에 고대기 말고 있는건...?

옆자리에서 핸드폰으로 카톡하는건...?

옆자리에서 손에 메니큐어 바르고 있는건...?

옆자리에서 소리내면서 과자먹는건...?

옆자리에서 뭐가 됬든 본인의 마음에 안들면...그냥 싫은건 아닌가요..?

옆사람 옷차림부터 행동거지 하나하나 맘에 안드는건 아니구요..?

 

본인도 옆사람 입장에선 불편한게 있을거 같지 않나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 믿도 끝도 없이 여기서 여혐이 왜나와~ ? 

성별에 상관없이 개인 프라이버시에 대해 애기하는건데..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밥먹는데 옆에서 고데기? ok

핸드폰? 당연 ok

매니큐어? ok

과자? ok

하지만 어디로 튈지 모르는 손톱?  Not ok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약간 사회생활을 글로만 배운 사람들만 모인듯..ㅎ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깎는 행위 자체는 상관없는데 그 손톱 깎는 소리가 생각보다 크거든요. 어쩌다 한번이면 괜찮은데

횟수가 잦으면 좀 거슬리긴 합니다.

예전에 같이 일하던 옆자리 분이 이틀에 한번 꼴로 손톱을 깎아대서 소리때문에 한번 얘기한 적은 있네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앉은자리에서 발톱 입으로 물어뜯는건 민폐인가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뭐 봐도 기분이 나쁘다거나 불편할 것같진 않네요. 다만 이해는 안됩니다. 왜 굳이 회사에서....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등신들아 생각 좀 하고 살아라

CG 회사 말고 일반적인 중견 , 대기업 팀내에서 

딱딱 거리면서 손톱 깎고 있는 인간이 누가 더 있겠냐

 

퇴근을 못하니까 회사와 집 구분이 안되는가본데

이건 기본적인 매너에 속하는거다.

 

팀 내에서 똑똑 거리면서 손톱 깎는 사람들 보면 가정환경이나 배려심에 의구심이 듦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그냥 못배웠구나 싶음 소리 안나면 무시라도 할 수있지 계속 근처에서 딱딱거리면 노이로제걸릴거같음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괜찮다는놈 많다는게 더 무섭다. 전체적인 업계수준이 보여서 ㄷㄷ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회사는 공적인 공간입니다. 공과 사는 구분합시다 그게 서로에게좋아요.. 정 손톱을 깎겠다면 화장실에서라도 하시는게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지당하신 말씀~~

그리고 그팀 대가리가 누군지 궁금하네 한편으론......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당연히 예의가 아니져;;괜찮지않음;;한달에 집 세번가는 회사 다닐때는 깎은적 있지만 그수준이 아니고 맨날 퇴근하는데 그러면 진짜 별로에요 그리고 그런사람들은 보이면 깎는거라 횟수도 잦음

결국 손톱깎는건 소리때문에 티나는데 소리안나게 거스름띈다거나는 물론 이해하지만 그 조용한 사무실에서 딱!딱!딱! 참도 좋겠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자리에서 손톱 깎는 사람들 덱스터 합성팀에서 엄청 많이 봤음 ㅎㅎ 뒤에서 겁나 까댔는데 본인들만 모름 ㅎ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 수 4,22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123 반도 CG [4]
배꼽잡는 류시민
2020-07-22 1,137  
4122 방금 상근이 정신상담 관련한 글올린거 사라... [1]
시원하게 나그네
2020-07-22 649 6
4121 월급 쳐 밀려놓고 지각 한번했다고 개xx [8]
너만먹냐 사이보그
2020-07-22 1,397 4
4120 ???:우리가 월드워 z보다 잘했다 [8]
날아가는 강백호
2020-07-22 1,169 4
4119 조퇴찬스... [2]
굴러가는 나루토
2020-07-22 671  
4118 편집실 실장. [5]
모솔 길라임
2020-07-22 1,033 2
4117 우리나라문화는 무슨 문화다? 결과물이 반도 [53]
100년전통 뽀미언니
2020-07-22 1,761 13
4116 혹시 ㅈㅁㅈ 아시는 분 있나요? [1]
잠꾸러기 아놀드
2020-07-22 1,136  
4115 요즘 ㅇㅍㄹㄷ어떤가요? [3]
돌아온 모델러
2020-07-22 1,287 1
4114 ?? : 너 고소! [11]
만취한 스머프
2020-07-22 1,142 3
4113 우리 회사 팀장님 너무 생각난다 [21]
쩔어있는 가가멜
2020-07-21 1,804 2
4112 회사 여러군데 다녀보니까... [11]
이웃집 구스토
2020-07-21 1,807 11
4111 취미로 CG하는 초보인데 궁금한 점이 있어서... [6]
중2병 비숍
2020-07-21 791  
4110 신입 입사 재지원 과 이직 질문입니다 [4]
묻지마 워록
2020-07-21 928  
4109 인터넷에 돌아다니던 글이던데 실제 업계인... [6]
강철의 또잉키
2020-07-21 1,390 1
4108 이직하고 싶은데 억지로 현재 회사 [13]
알콜중독 비숍
2020-07-20 1,416 3
4107 드라마 CG회사는 어딘지좀 알려주세요~ [6]
놀러가는 클록
2020-07-20 1,358  
4106 컴프 캐나다 취업 질문이요 [9]
사악한 뽀뽀
2020-07-20 806  
4105 임금 밀린 이야기 [6]
배꼽잡는 파괴자
2020-07-20 1,006 7
4104 반도 보신분? CG어떰? [15]
뛰고있는 쥐박이
2020-07-20 1,517  
Board Search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