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익명게시판의 목적은 좀 더 진솔한 대화를 할 수 있는 공간으로서의 익명의 순기능을 살리기 위함입니다.
2. 냉소, 혐오, 욕설, 비방을 자유롭게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게시판이 아닙니다. (위반시 차단될 수 있습니다.)
3. '반말', '혐오용어' 사용을 금지하고 '음슴체'를 지양합니다. (대화용으로 쓸 때는 비매너가 됩니다.)
4. 허위사실유포, 명예훼손 등의 소지가 있는 내용은 게시자 본인이 법적 책임을 지게 됩니다.
5. 익명으로 해야 할 이유가 없는 작업 이야기는 작업톡 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특정 분야 질문 게시물은 관리자가 해당 게시판으로 업어갈 수도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고민을 시작하기에 앞서 혹시나 저의 무지로 여러분을 불쾌하게 했다면 미리 사과드립니다...

 

현재 vfx회사에서 수습기간 3개월 조금 안된 신입리거입니다.

애니메이션 리깅을 하고싶어서 포폴을 완성하고 구인사이트에 들어갔지만 애니메이션 회사에서 공고가 없었고

모집을 하지않아도 넣었지만 티오가 없어서 그런지 제 포폴이 별로여서 그런지 이메일은 읽고

답이 없어 어쩔수없이 vfx회사 구인공고에 지원하게 되서 입사를 했었습니다.

 

제가 고민인건 회사에서 하는 일과 작품 때문입니다...ㅠ

리거로 들어가긴 했지만 현재 리깅은 하지도 못하고 시뮬레이션만 2달넘게 하고있습니다 ㅠ

스케줄도 빡세서 매일 새벽퇴근에 주말출근까지 하고 있고, 빨리 처리해야하다보니 퀄리티도 낮습니다

(이걸 포폴로 쓸 수 있을까...싶은..?)

물론 캐릭터TD의 역량에 시뮬레이션이 큰 매리트가 있다는건 알지만 정작 본분인 리깅을 못하면 스스로 리거라고 할 수 있을까 하는 걱정이 듭니다

한창 리깅에 재미를 붙이고 공부하던게 몸에 습관처럼 베어있었는데 일을 시작하고부터 생활이 없어지니

하고싶던 공부도 못하게 되고 몸과 마음만 상하는 것 같네요 ㅠ

팀장님이 좋은 분이라서 지금까지 버텨왔지만 점점 내가 원하던건 이게 아닌데...라는 생각이 계속 듭니다

만약 작품이 애니메이션이고 리깅업무로 이렇게 일한다면 이런생각이 들까 싶구요ㅠ 

지금이라도 관둬서 포폴을 준비한 다음 애니메이션 회사 공고를 기다려 이직을 해야하나 고민이 됩니다

구직당시 공고가 올라온 곳은 다 넣었고 합격해서 골라서 온곳인데 첫단추부터 잘 못 끼웠나 싶습니다ㅠㅠㅠ

여기저기 물어 보았는데 반반인데다가 경력이 다니까 버텨야한다라는 말도 들어서 제가 징징거리는 건가 싶기도해요  사실 고작 3개월 다되가는 기간만 일했어서 모든걸 판단하기에 이르다는 생각은 드는데 머릿속에서는 이게 아니다 라고 자꾸 하니 뭐가 옳고 그른지 판단하기 너무 힘드네요

선배분들의 경험으로 현실적인 충고와 조언 부탁드립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물론 애니 업계가 리깅의 기본을 익히기엔 좋지만. 그것도 2~3년까지지 그 뒤에 지나면

그닥 성장할 요소는 없습니다. 이 관한 문제는 어디 회사가나 겪게 될 것 입니다.

저 라면 시물레이션 업무의 자동화 여부를 확인하여

가능하면 툴 제작능력으로 커리어를 쌓아갈 것 같습니다.


덧불어 이 부분은 스케줄도 상당히 해결해줄 수 있겠죠.

그리고 팀장님과 상담하여 캐릭터 업무도 조금이라도 하고싶다고 하면

회사 입장에서는 퇴사가 손실이 크니

생각이외로 그 관한 업무를 배치 해주실 겁니다.

 

끝으로 툴 제작으로도 스케줄 부분이 해결이 안된다면.

스케줄 시작부터 악순환이니. 몰래 이직을 준비하시는 게 좋을 듯 싶습니다.

 

이 정도면 도움이 되셨을까 싶네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전문 리거가 되려면 그런 관습있는곳은 좀 기피하시는게..

흔한 소규모 무자본 스튜디오의 특징입니다.

리거와 CFX의 역활 구분이 쳬계가 있는곳으로 알아보세요.

아는 신입분도 애니메이터 지원했는데 시뮬시키고 군중시키고 스트레스 받아서 울더라고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왜 한국회사들은 리거들한테 시뮬을 시키는거죠?

엄연히 다른분야인데..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인건비를 아끼기 위한 아주 전략적 선택?ㅠㅠㅠㅠ

양아치같은 짓이죠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하..저희 회사는 어셋팀에서 시뮬레이션 시키던데

정말 짜증납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vfx회사에서 리거라는 포지션은 어쩔수 없는것 같아요 대부분 회사의 채용공고 보시면 하는 주 업무에 CFX도 해당되어 있구요 

저도 요즘 드는 생각인데 생각보다 vfx회사에서 리거로써 업무가 많지 않습니다. 그러다보니 자연스럽게 다른 일을 하게 되는것 같아요. 

 

제가 애니회사를 다녀본것이 아니여서 모르겠지만 애니회사 간다고해서 리깅만 하지는 않을것 같아요 

어떤 선택을 하실지는 모르겠지만 리거가 리깅을 잘하는것도 필요하고 중요하지만 이것만 일할거라는 생각은 안하는게 맞는것 같아요. 그래서 더 공부할것도 많고 일도 많아지는것 같습니다.

 

윗분말씀처럼 시뮬을 하던 리깅을 하던 자동화나 툴제작능력은 앞으로 직무를 수행하는데 있어서 필수적이라고 생각이 들고 이쪽을 개발하다보면 다음 방향이 보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세요 리거가 일이 없는곳은 애니메이터도 키를 잡은게 없는곳인데

리거만 시뮬은 맡아야한다는건 좀 억울한면이 있겟네요?

본인 의사와 상관없이 자연스럽게 리거가 하는건..내부 어떤 정치적 갑질인가요?.

그리고 그런 노는회사는 애초에 구인을 하지말고 외주를 써야 정상같아보이네요.

 

말씀하신 우리나라 대부분의 회사는 소규모죠 근무환경도 열악하고 무엇보다도 체계가 없습니다, 

하지만 몇몇 전문적으로 분리가 잘되있는 곳도 존재합니다

그러니 글쓴이가 구인광고에 기재된 역활을 잘 확인해보시고 선택하면 되는것이죠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궁금해서 그러는데  한국 vfx회사에서 리깅과 시뮬레이션이 전문적으로 분리되어있는 회사가 어떤 회사가 있나요?

 

이번 승리호 엔딩크레딧 보면은 덱스터도 리깅&시뮬레이션 같이 묶여있어서 저는 vfx회사들은 리깅과 시뮬 같이 할 수밖에 없구나라고 생각중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싸이더스로커스 밀리언볼트 엔진비주얼등등 해외는 소니이미지웍스 블러 등등

귀찮지만..조금만 시야를 넓히고 찾아보면 있습니다.

혹시 dexter가 본인에게 교과서적인 vfx 업체라고 생각하되시면 뭐 별수없죠 ^^

 

뭐 어째뜬 논점에서 정리하자면..사전에 채용공고에 기재되있으면 몰라도.

출근했는데 갑자기 클로스시뮬을 시키면 얼마나 난처할까요, 신입들은 쉽게 거절도 못하고

주변사람들에게는 취직했다고 말했는데.. 아마 억지로 웃으면서 하겟다고는 하겠죠.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저도 윗글과 비슷한 생각입니다. 회사에 따라 경우가 다르겠지만 면접을 보실때 회사에서 내가 해나갈 업무에 대한 설명이나 질문들을 하셨을 꺼예요. 

규모가 크거나 많은 일이 주로 진행되는 곳은 당연히 리깅위주로 진행하는 곳이 많을것이구요. 작은 규모라면 멀티롤을 어느정도는 원할것 입니다.  한번 생각을 해보시데 회사업무적으로 리깅본연의 업무가 있는데도 다른일이 우선적으로 오는가 상대적으로 리깅 업무가 적은지라 상대적으로 다른 포지션의 업무를 겸업하는가 이렇게 보세요.

앞으로의 일은 누구도 장담할수 없기때문에  어느정도 멀티롤을 소화하는게 꼭 나쁘지는 않습니다. 회사에 따라 다르겠지만 큰회사들중에도 CFX파트가 없는 경우라면 리깅쪽의 업무로 소화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본인의 역령의 범주가 조금 넓게 개발된다고 생각하시면 좀더 긍정적으로 볼수 있을꺼 같습니다. 리거들을 뽑는 회사들은 많겠지만...생각보다 경험이 많은 리거들이 많지 않다고 회사들은 생각하는편이구요.

또한 리깅외에 시뮬레이션분야에 해당하는 CFX역할을 같이 해주길 원하는 곳도 많습니다. 그냥 리거로만 남을것인지..캐릭터TD로서의 역할로 폭넓게 역량발휘를 할것인지 생각해보세요. 아마도 먼 미래를 본다면 후자쪽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다른 한편으로는 회사에서 본인의 역할의 위치를 한번 살펴보시길 바랍니다. 가령 시뮬레이션을 전문적으로 하는 아티스트분들이 계시는지...나 말고 그런 역할을 할 다른 포지션이 보이는지 ....

만약에 없다면..그런 대체 역할을 할수 있는 포지션이 누구인지... 다니시는 곳이 작은 회사이구..다양한 롤을 해야하는곳이라면.. 생각여하에 따라선 다양한 능력을 배우고 익힐수도 있을 겁니다. 안좋게 보자면 너무 업무에 치이게 되는 거라구 볼수 있겠죠. 만약에 지나친 야근과 퀄리티 저하라면 팀장님과 상의를 해서 업무조율을 해보시는 것도 고려해보시고요. 다만 업계에선 전문적인 CFX쪽 아티스트들의 가치가 나쁜편은 아닙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버튼 눌르면 시뮬레이션 되는줄 아는지  리깅팀에. 시뮬 하라고 학원생 두어명뽑아놓고 프로젝트 진행하고 짜르고  짤린녀석은 리깅팀 경력으로 여기저기팔려다니며 리깅팀에서 시뮬하는건 당연하다면서 시뮬은제법 하는데 스크립트 일도모르고 입리깅하는 녀석들 되고싶진않으면 면접때 물어보세요 리깅팀에서 시뮬레이션 하냐고.   면접끝나고 회사에 궁금한거 물어보세요할때

업무파이프라인 파일관리 툴이 있는지 웹서버가있는지

여기가 원청인지 하청인지 

팀장은있는지  각자개인플레이 리깅인지 회사 규칙이있는지

회사 비전이나목표는있는지 

주량이몇인지 레벨은몇이냐 담배는피냐  그딴회사 피하고

정상적인 면접보는데 가세요.

다른회사 비교하며 까내리기바쁜 압박면접 지가짱인줄아는회사피하시길 지금당장은 잘나가서 그럴수있지만 피하세요

 

서류검토할때 학원생 리깅포폴이 경력리깅포폴보다 더 화려하지만 안뽑고 경력뽑는이유는 x같은회사 뻐틴 근성 하나...

 

소수 리깅팀이 다수 애니와 모델링 라이팅을 상대로

실력만으로 살아남기 힘듬   포용력과 근성 키우길...

 

위에 입리깅이. 나임 18...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제 생각엔 자기 마음에 맞는 일만하는건 사실 불가능한거같구요...결국 필요에의해서 이것저것다하게되는데(능력이 있다면 더 시킴) 본인한테는 도움안되는 일인경우가 많죠... 하지만 리깅과 시뮬레이션은 사실 떼놓고는 결과가안나오는 분야기도하고 둘다 알면 리깅하는데도 도움이 됩니다.

제가보기에 업무의 성격보다 중요한건 워라벨인거같네요. 회사에서 리깅을 하시더라도 워라벨이 안좋으면 다른 rnd할시간이 없기때문에 챗바퀴돌듯이 하던것만 하게됩니다. 

결국 업무가 시뮬레이션인거보다 워라벨이 안좋은게 문제인거같습니다.. 빨리 포폴 만들어서 좀 나은 회사로 옮기세용..

그리고 리깅을 당장 업무에 적용하시기 힘드시면 파이썬을 하세요. 파이썬은 충분히 쓸수있으니. 리깅은 프로그래밍 모르면 결국 밑바닥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vfx 회사마다 다르긴 합니다만 크리쳐 많이하고 분업이 잘 정리된 곳은 리깅도 대우가 괜찮습니다 

후반팀이 메인인 vfx 는 보통 3D 팀을 소스만드는 외주보듯 합니다.

그런곳이라면 리깅이든 모델링이든 뭐 큰차이가 없죠 

 

지금 있는 회사에 리깅 사수가 있으면 사수의 성향이나 능력에 따라 판단하시고

아니면 빨리 다른곳을 찾아보시기 바랍니다. 

 

요즘엔 거의 정형화 되는 분위기라서 쓰는 기술만 반복적으로 사용하죠 

문제는 반복적으로 사용하는 기술을 독학으로는 힘들어요 위에 사수가 있으면 그거 보고 바로 흡수해서 

내꺼 만드는거 그게 실력을 높이는 지름길입니다. 

 

위에 분들의 말씀이 다들 맞아요 시뮬레이션도 리깅에 도움이 되고 스크립트도 있느냐 없느냐에 따라 능력차가 크죠 

저는 리거는 리깅으로 말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그러기 위해서 새로운 기술이 나오면 바로바로 R&D 해서 내꺼

만들고 그런 기술 조합해서 먼가 새로운거 만들려고 머리 굴리고 그러다 그럴싸한거 하나 만들면 뿌듯하고 

그맛에 리거 하는거죠 워라벨 언급하신분 말씀처럼 R&D 할수 있는 시간은 정말 중요합니다. 

그거 없으면 그냥 공장이고 내 인생이 월급에 그냥 팔리는 거에요

 

이쪽 업계는 박봉에 대우도 최하층입니다만 내가 하고싶어서 하는 일이고 나만의 만족감으로 하는 일이에요 

그게 없으면 빨리 다른 회사를 찾아보시고 다른 방향으로 생각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 수 5,32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 업계 리거분들께 조언과 충고 듣고 싶습니다.. [15]
내사랑 껌종이
2021-02-20 1,226  
5262 고소고발 진행상황 알려드립니다 file [19]
차칸 바퀴벌레
2021-02-19 2,574 45
5261 연봉관련 [1]
추락하는 호빵맨
2021-02-19 1,310  
5260 합성 파트와 FX파트 중에 취업 잘 되는 쪽이... [5]
근자감 강백호
2021-02-19 1,027 1
5259 대용량 링크가 어떤건가요? [1]
허풍쟁이 손오공
2021-02-19 611  
5258 경력 1 2년차 연봉 인상폭 어느정도인가요? [11]
짝퉁 변덕규
2021-02-19 1,808 1
5257 진짜 솔직히, 업계 일 어때요? [14]
잔인한 바트
2021-02-18 1,881  
5256 요즘 드라마CG 양이 많아지네요? [6]
차칸 뽀뽀
2021-02-18 1,669 1
5255 33살 vfx취업준비 괜찮을까요? [19]
죽돌이 조로
2021-02-18 1,739 4
5254 서류 탈락해서 불합이 되었지만 [11]
갑질하는 링귀니
2021-02-18 1,486  
5253 31살, 취업하긴 늙었죠? [25]
반신반인 정신줄
2021-02-17 1,619 2
5252 취업하기 너무 힘드네요.. [14]
유기농 1프로
2021-02-17 1,399 3
5251 N-C [7]
환상의 스키너
2021-02-17 1,449 2
5250 포스트 ㄹㅋ다녀보신분 계신가요? [2]
멘붕 렌더맨
2021-02-17 1,236  
5249 ㅌㅈ아 민원 하나 더 넣는다 file [26]
중2병 루키
2021-02-17 1,957 12
5248 밀리언볼트 현재 수입이 있나요?? [17]
울트라 매기
2021-02-17 1,783 4
5247 clarelyn이 뭐냐 [2]
저질체력 이카루스
2021-02-16 1,151  
5246 아...컨펌 퀴즈처럼 내는 놈들 다 죽었으면... [11]
허풍쟁이 까꿍
2021-02-16 1,743 11
5245 이런 기업도 있군요 [10]
날개없는 코난
2021-02-15 2,475 4
5244 궁금한거 있어요 [6]
친절한 불사조
2021-02-15 1,075 1
Board Search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