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익명게시판의 목적은 좀 더 진솔한 대화를 할 수 있는 공간으로서의 익명의 순기능을 살리기 위함입니다.
2. 냉소, 혐오, 욕설, 비방을 자유롭게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게시판이 아닙니다. (위반시 차단될 수 있습니다.)
3. '반말', '혐오용어' 사용을 금지하고 '음슴체'를 지양합니다. (대화용으로 쓸 때는 비매너가 됩니다.)
4. 허위사실유포, 명예훼손 등의 소지가 있는 내용은 게시자 본인이 법적 책임을 지게 됩니다.
5. 익명으로 해야 할 이유가 없는 작업 이야기는 작업톡 게시판을 이용하세요.
 특정 분야 질문 게시물은 관리자가 해당 게시판으로 업어갈 수도 있습니다.

아무런 보상도 없고 연봉은 그대로인데 연차 높아졌다고 더 어렵고 많은 일 시키고 원청은 지들 잘못도 우리탓하고 예의 밥말아먹고 막말하니 우울증도 찾아오면서 안하던 실수도 해서 욕먹고 자괴감들고...

하루에도 몇번씩 죽을 생각하는데 일단 퇴사하는게 맞겠죠...회사 다니면서 맨탈 케어 할 자신이 없습니다...실수도 늘어서 욕도 많이먹고 갈수록 우울해지네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힘내세요.. 그정도로 힘들다면 빨리 그만두시는걸 추천합니다.

아무리 먹고사는 문제가 중요할지라도 자기자신의 건강이 더 중요합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하루 빨리 퇴사하시고 일단 건강부터 챙기세요. 저도 6년쯤 일하고 번아웃이랑 우울증이와서 퇴사하고 병원만 다니며 푹 쉬었는데, 회사 다니면서 병원다닐때보다 회복 속도도 훨씬 빠르고 지금은 멀쩡해졌어요. 늦어지면 정말 만성우울증이 되니까요 치료받으시고 쉬세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님이 지금 거기서는 욕먹어도 다른데가면 칭찬받을 수 있는 소중한 인재일지도 몰라요.

 

죽고싶을만큼 하기싫은걸 왜 아직까지 하고계세요

살아있으면 행복한 일이 얼마나 많은데

내일 당장 그만두세요

지금 상태만 봐서는

후의 일은 그 다음 생각해보는것도 좋은 선택일 것 같네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모든 사람은 정당한 대우를 받고, 존중 받아야 할 권리가 있습니다. 이걸 명심하세요. 힘내십시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저도 비슷한 이유로 퇴사고민중인데 본인 문제는 쉽게 결정하기 어려우면서 남의 경우를 보니까 확실히 퇴사하라고 말할 수 있는것같네요.. 여러가지로 고민 많고 불안도 있으실수 있지만 퇴사하시고 다른 좋은 일터 찾으셔서 멘탈 되찾으셨으면 좋겠어요. 응원해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일단 신경정신과 상담받고, 진단서 받아놓으세요.

그런 다음 약으로 버티면서 퇴사준비 꼼꼼히 하세요.

진단서 받아놓으면, 실업급여 신청할때에 도움이 될 것입니다.

"하루에도 몇번씩 죽을 생각하는데" <---이런데 왜 다닙니까?

거지같은 회사 다니려고 태어난 것도 아니고. 걍 백수로 맘편하게 몇달 지내면서 재충전 하세요.

국비로 바리스타, 제과제빵, 용접 등등 평소 관심있던것 배우면서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이미 마음의 결정은 하신거  같구요.조언이  될지는 모르지만 앞으로의 계획도  이직을 하실건지,건강회복을 위한 휴식을 할건지등 어느정도 플랜을 짜보시고 하셨으면 합니다.

 

당장의 힘든거 때문에 급하게 결정내리고 서둘러서 나중에 후회하시기 보다 계혹을 가지고 움직이시는게 좀 더낫지 않을까 싶어서요.

마음은 이미 떠나신거 같으니 굳이 지금있는곳에 미련을 남기진 마셨으면하고요.

믿을 만한 멘토나 선배가 계시면 한번 상담을 빋아보시는것도 나쁘지않을꺼 같네요.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당장의 수입보다 당장의 건강이 중요합니다.

몇 푼 더 벌어보겠다고, 정신건강이 무너질 때까지 있다가는 진짜 회복 못합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실수하는건 인간이면 누구나 다 같습니다. 연봉 적당하고 회사에서 필요한 사람이면 실수를 덮어주고, 연봉 안맞거나 알량한 직급줘놓고 더 뽑아먹어야겠다 싶으면 갈구는거는 고전적인 방식입니다. 이건 님의 잘못이 아니라 그들이 C발년놈들이기 때문에 발생하는 일인데, 왜 님이 거기서 죽을 생각을 하나요? 억울하지도 않아요?

 그냥 똥피하듯이 자연스럽게 피하세요. 님은 아무 잘못이 없고 잘못된 인간들을 만난것 뿐입니다. 어두운 밤에 잠깐 길 잘못들어 똥통에 빠진 경우죠. 냄새나고 몸이 질척거리면 빨리 빠져나와 냇가에서 샤워하고 가던길 가면 되는데, 그 똥통안에서 참을인 세기며 괴로워하면서 나가지도 못하고 잠수하지도 못하고 갈등하는 모습이 안타깝습니다. 

 순간적으로 내가 이것도 못이겨내나 이런 좆같은 곳에서 최소한의 인정도 못받나 이런 패배감이 들수는 있는데, 나와서 바라보면 왜 하루라도 빨리 나오지 못했을까 하는 아쉬움만 남을 겁니다. 세상엔 할일도 많고 인정받고 보상받을게 널렸습니다. 좁은 우물안에서 그들이 만들어놓은 논리에 빠져 스스로를 학대하지 마시고 추잡한 곳에서 빠져나오는게 현명한 선택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이 댓글은 비추천(싫어요)에 의해 차단되었습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멘탈깨지고 우울증 오는데 지금 일이 문제인가요..? 우울증이 얼마나 위험한지 모르시는듯한데 가볍게 생각할문제가 아닙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혹시 부모님은 잘 계시니? 아 비꼬려는건 아니구^^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요샌 놀고먹는게 임대 아파트 들어가고 고용보험 받고 좋아요...개고생해서 연봉 3-4천 받을바에여 노세요 ㅇㅈㅇ

가서 ....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 수 4,88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644 미술 경력 [8]
익명의 구스토
2020-10-14 1,168  
4643 302 아시는분 계신가요? [4]
평범한 순시리
2020-10-14 1,446  
4642 . [6]
저질체력 콜레뜨
2020-10-14 976 13
4641 익게도 공감체크 이모티콘 생겼으면 좋겠어요. file [4]
친절한 우주정복
2020-10-14 557  
4640 국내 해외 차이 [6]
일중독 네콩이
2020-10-14 1,110 9
4639 해외취업 부정적인 생각에 대해서... [84]
날개없는 프랭크
2020-10-13 1,968 10
4638 신입면접. 100프로 합격 [13]
3단변신 렌더러
2020-10-12 2,388  
4637 이직 면접 질문이요 [8]
자고있는 포비
2020-10-12 1,277  
» 퇴사 하는게 맞겠죠... [18]
체력만땅 가제트
2020-10-12 2,516 6
4635 리깅하는 리거가 미국 취업하면 어떻게 되는... [14]
지나가던 브이레이
2020-10-12 1,169 4
4634 취준생 시절 하루 공부시간, 포폴 작업기간 [2]
익명의 NPC
2020-10-12 1,087  
4633 ㅍㄴ도 썩을대로 썩었네 [10]
날아가는 책상
2020-10-12 2,047 3
4632 컴프와 3d 쪽 사람들 연봉차이 많이 나나요 ? [21]
뛰고있는 존잘러
2020-10-11 1,890  
4631 신입 입사후에 언제쯤 본인이 1인분을 한다... [15]
용기없는 연금술사
2020-10-11 1,677 5
4630 파트 정할 때 [6]
구경하는 링귀니
2020-10-11 769  
4629 이력서 포폴 전직원 돌려보는 이유가 먼가여 [17]
뒹굴뒹굴 조석
2020-10-10 2,041  
4628 계획.! [3]
라스트 폴리
2020-10-10 1,265  
4627 웨스트월드 최근에 지원하신 분 계신가요? [6]
양말신은 간장종지
2020-10-10 2,078 1
4626 이직관련해서 질문드립니다. [34]
편집하는 수첩공주
2020-10-08 2,038 1
4625 현타 쎄게 맞고 고민중입니다. [19]
용감한 오메가
2020-10-08 2,676 3
Board Search




XE Login

OpenI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