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인의 자유게시판입니다.
작업에 관련된 내용은 해당 파트별 톡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안그럼 보쌈 당할 수도 있습니다. ^^

안녕하세요, 23살 대학 중퇴+군필입니다.

 

대학 중퇴후 3D 모델링이 끌려서 SBS아카데미에서 약 9개월간 마야와 기본적인 포토샵,일러스트 사용법을 배웠습니다.

뭣도 모르고 SBS에 들어갔다가 돈이 좀 아깝다는 생각이 들지만 어찌되었든 정말 기본적인 마야의 설정과 조작법은 외웠다고 생각하는데

당연히 이 정도로는 택도 없이 부족하다고 생각되어 sf필름스쿨이라는 학원을 하나 더 다니면서 더 배울려고 합니다.

목표가 게임 업계나 애니메이션 업계쪽에서 모델링을 담당 하고 싶어 꼴에 더 공부한답시고 유튜브나 외국 사이트를 돌아다니며 주로 무생물 위주(ex:전차,건물,가구)로 모델링과 패인팅을 하는 것을 위주로 연습중인데

지금 이렇게 무작정 앞만 보고 하는게 잘 하는 짓인지 불안합니다.

 

cg만 바라보고 사는 나날 치고는 그리 발전된,뛰어난 실력도 아니고 대학 중퇴로 이젠 빼박 고졸이라

지금 제가 이렇게 집히는대로 하고 있는게 잘하는 짓인지 그리고 과연 취업은 될련지

부디 관련 업계에 발을 담그시고 계신 선배님들,취준중인 여러분의 조언이나 충고를 듣고싶어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시지에 입문 하시는 많은 분들중에 여러가지 공통된 부분들이 있는데....

그 중에 하나가 전공과는 무관하시던 분들이 어느날 어떤 애니메이션이나 영화등을 감명깊게 보다가 영감을 받고 이일을 시작하시는 겁니다.

본인의 적성이나 전공이 안 맞는다고 무수히 말하고 영상쪽에 도전하고 싶다고 입문을 하고 싶다고 글을 쓰시고 상담을 받습니다. 결과적으론 주위의 말류나 어떤 충고도 본인의 하고자 하는 생각과 반대되면 일단 필터링을 하시고 달려듭니다.

 

섣부른 충고가 조심스럽습니다만...대부분의 분들이 너무 쉽게 결정하고 (본인은 아니겠지만) 쉽게 입문해서 몇개월 대충해보다가 뭔가 실력이나 역량으로 봐서 안될거 같다 판단하시면 ..여기에 상담글을 많이 올리는것 같습니다.

시지에 대한 접근도가 예전에 비해서 손쉬워진 만큼 쉽게 입문하고 공부합니다만, 본질적으론 영상분야는 미적인 감각이 있으신 분들이 좀 더 성공적으로 안착할수 있다고 봅니다.

절대적인건 아니기에 모두에게 해당되는 건 아니지만...어떤 조건이든 영상도 상업 예술의 한 장르이기에 그런 부분의 충족이 되지 않는다면.....시지 공부자체가 한계가 있다고 봅니다.

입문에는 제약이 없기에 누구나 입문하실순 있겠으나...업계에 취업해서 돈을 받고 일을 하기 위해선, 본인이 아닌 남들이 봤을때  업계에서 일 할수 있겠다 싶은 정도의 재능이나 퍼포먼스를 가지고 계셔야 한다는 겁니다.

그런 이유로, 아무나 할수 있는건 아니라고 판단됩니다.

 

그러한 기준이나 허들을 통과할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되는데....본인에 대한 판단은 본인 외에 누가 할수 있을까 싶습니다.

뭔가 자신이 없어 하시는건  바로 본인의 작업하거나 공부한 성취가 스스로 판단하시기에 부족하다고 판단되서 일겁니다.

가령, 사법고시를 본다고 할께요....이걸 패쓰하기위한 공부법은 독학도있고...학원도 있고 .과외도 있겠죠.

어느게 정답이라고 할순 없습니다. 그저 개개인에게 맞는 방법이 있을뿐이죠. 누군가에겐 중요한 미래가 달린 일이기에 함부러 조언하는게 쉽지 않다고 봅니다만...

종종 취준생들의 취업준비를 보고 있자면....원하는 만큼의 준비를 제대로 하시는 분들이 생각보다 적다고 생각될때가 많다고 느껴지곤 합니다.

 

 

타 분야에 비해서 이분야가 입문하는 제약이 딱히 없어선지...모르겠습니다만...그 만큼의 준비가 안되어 있다면..그결과는 남보다는 스스로에게서 답을 찾으셔야 할 것 같습니다.

분명한 것은 남들 보다 미적 재능이 드러나는 결과물을 만들수 있는 분들이 대부분 취업에 성공한다는 것이 명제라는거죠...

생각보다 답은 심플한거 같습니다. 스스로의 길을 돌아보시고 뭐가 문제가 있거나 부족했는지 자문해보시길 바랍니다.

아울러 자신만은 입문하면 남들보다 노력하고 더 잘할거라고 섭불리 자신하고, 남들은 몰라도 내가 하면 될 것 같은 근자감은 좀 위험하다고 생각되니 좀 더 냉철하게 상황을 판단하시길 빕니다.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셨으면 합니다만...아무래도 쓴소리 처럼 들릴수 있을거 같습니다. 

profile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다른것보다 작업이 별로 재미가 없으신것처럼 들려서 안타깝네요. ㅜㅜ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하지마세요 여기있는분들  다 퇴물이에요 여기 사이트 믿지마세요 정말 안타까습니다..... 자기실력없어서 여기에다 한탄하고 이러는모습 들 쯧쯧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 수 6,85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6855 G-Star에서 만난 The2H 이승훈이사님! newfile [1]
haendel
2019-11-15 168  
6854 G-Star 스캐치 ^^ newfile [1]
haendel
2019-11-15 112 1
6853 겨울왕국2 한인 애니메이션 수퍼바이저 인터뷰 new [6]
gyedojeon
2019-11-15 283  
6852 프리로 일하면 괜찮으려나요? new [5]
장미의전쟁
2019-11-14 483  
6851 같은 팀 내 커플이 생겼네요.. update [9]
스펙터VR이미지웍스
2019-11-12 1,210  
6850 2020년 개봉 예정 애니메이션 기대작들 6 update [8]
gyedojeon
2019-11-12 574 1
6849 천재이승국 디즈니 최영재 애니메이터 인터뷰 update [5]
gyedojeon
2019-11-11 766 1
6848 에프터 이펙트 png 이미지를 영상으로 만드는 방법((급함!!!)) [3]
파우와우
2019-11-07 196  
6847 영화사에서 합성및 특수효과를 만들고싶은데 후디니배우는게 맞나요? [1]
리사수
2019-11-06 334  
6846 디아블로 IV 공식 시네마틱 영상 아놔...c
haendel
2019-11-05 284  
» 3D 디자인(?),cg에 대해 조언이나 충고를 듣고싶습니다. [4]
단풍잎
2019-11-05 356  
6844 Fx 배우고싶은데 후디니배워야됨 블랜더 배워야됨? [5]
리사수
2019-11-05 397  
6843 애니메이터 이직관련 마야랑 맥스 툴 질문입니다. [2]
다르
2019-11-04 210  
6842 cg 관련 도서 추천 부탁드려요 [1]
눙물눙물
2019-11-04 212  
6841 3d에서 말하는 아웃풋이 뭔가요? [1]
다르
2019-11-04 357 1
6840 현 상황에서 어떤 선택이 현명할까요? [7]
헤르니토
2019-11-03 724  
6839 오버워치 시네마틱... [3]
콩콩나물!!
2019-11-02 506 1
6838 외줄타기VR (The Tightrope VR) [2]
스펙터VR이미지웍스
2019-11-02 153  
6837 cascadeur Software for physics‑based character animation [1]
참이슬
2019-10-30 198  
6836 모팩에서 만드는 예수의 생애 제작 끝났나요 ? [7]
ㅁㅅ
2019-10-29 1,090  
Board Search




XE Login

OpenID Login